비샤몬도의 새해

교토의 사찰에서 하츠모데

Cathy Cawood    입력

신년 정초의 3일간에는, 많은 일본인이 신사 불각을 참배 하려고 잠도 안자고 서둘러 오나, 이미 그 길은 길게 늘어져 있다. 이것은 "하츠모데"라고 불리는 일본의 전통적 습관이다. 교토의 비샤몬도는 가을의 단풍으로 유명하지만, 연간 언제나 와도 훌륭한 곳이다. 새해에는 추운 경내에서 모닥불이 피워져 참배객 전원에게 "아마자케"가 대접된다. 단술이란 달콤하고 따뜻한 음료이다. 새해에 교토를 찾는다면 꼭 비샤몬도에 가 보자.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Cathy Cawo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