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코의 숭고한 후타라산 신사

난타이 산기슭의 고대 예배당

Larry Knipfing    입력

수천 년 동안, 일본인들은 높은 산들을 신들의 거주지로 숭배해 왔고, 그들로부터 구름, 비, 눈, 천둥 등이 왔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후타라는 일본에서 가장 신성한 산 중 하나인 난타이 산의 초기 이름이었다. 767년에 세워진 후타라산 신사는 추젠지 호수 바로 앞과 난타이 산기슭에 위치해 있어 조용하다. 많은 지방의 신들이 여기에 안치되어 있다고 한다. 사원 뒤에는 거대한 산자락이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끝없이 일본을 여행중인 일본 거주 한국인

원본의 Larry Knipf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