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요리 비스트로 야마

신선한 식재료를 예술과 함께 즐기는 프랑스 요리

Wakatsuki Mirei    입력

사이노쿠니(彩の国)사이타마 예술 극장내에 있는 비스트로야마는, 연극을 즐기는 손님이나, 극장 관계자가 많이 방문하는 프랑스 요리점 입니다.

주인 요리사 야마다씨의 고집은 "신선한 야채, 생선, 고기를 사용하는 것"이며 "첨가물을 일체 사용하지 않고 100% 손수 만들기"등 입니다. 비스트로야마 에서 사용하는 야채는 인근 계약농가 쪽에서 구입하는 유기농 채소로 신선하고 안심할 수 있으며, 생선인 경우 그 때의 제철인 것을 선택하고, 처음부터 토막을 낸 생선은 사용하지 않습니다."재료의 산지에 구애받는 사람도 있을지 모르지만, 그것보다, 그 날 가장 맛있는 것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하고 있으므로, 산지에는 구애받지 않습니다"라는 것입니다. 게다가, 사이타마현의 프랑스 요리점 으로서는 낡고, 개업한 지 올해로 35년이지만, 일절 첨가물을 사용하지 않고 처음부터 직접 만드는 것을 고집하고 있습니다.

또한 극장내 레스토랑이라는 점에서 연극공연 중에 공연된 특별메뉴를 맛볼 수 있습니다. 니나가와 유키오(蜷川幸雄) 연출의 "햄릿"상연중으로, 통상 메뉴에 가세해 "청어의 훈제와 오필리아 꽃의 샐러드"등을 맛볼 수 있는 햄릿 코스를 시작해 3개의 특별 메뉴가 준비되어 있습니다(2015년 2월 현재). 어느 음식도 화려한 모양과 다양한 채색이 아름다우며, 맛뿐만 아니라 시각에서도 무대의 세계관을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매월 피아노 등 다양한 연주가들을 초청하여 생활연주를 즐길 수 있는 "살롱 • 드 • 콘서트"도 열리고 있어 음악과 함께 음식을 맛볼 수 있는것도 인기가 있는 이유 중에 하나 입니다.

앞에서 말한 바와 같이, 그 때에 제철인 식재료를 사용하고 있으며 시즌에 따라 메뉴도 달라지기 때문에, 개별의 추천 메뉴는 준비 되어 있지 않습니다. 오히려, 그 묘미(사물에 대한 깊은 맛)는 오너가 선택한 신선한 생선이나 고기를 사용해 만든 요리, 오너의 손 맛을 볼 수 있는 코스 요리로 맛봐 주었으면 합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Wakatsuki Mirei

토론 참여하기

Andrew C. 2달전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