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의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

먹이를 주고, 일년 내내 일본 원숭이들과 함께 걸어보자

Victoria Vlisides    입력

"원숭이들의 눈을 빤히 쳐다보지 마라."

교토의 원숭이 공원 방문하기 전 지당한 충고다. 산비탈에 사는 야생 원숭이들 사이에서 난 그저 방문객이였다.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 (아라시야마)에 대해 들은 후 4월에 교토에서 꼭 가봐야했던 명소였다.

카메라에 찍힌 원숭이들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은 일본 교토의 아라시야마에 있습니다. 오이 강의 같은쪽에있는 아라시야마 산꼭대기에는 눈 원숭이라고도 알려진 130마리의 일본 원숭이들이 모여있는 작은 공원이 있습니다.

공원은 교토의 바쁜 관광 지역 아라시야마에 위치해 있으며 쉽게 기차로 접근이 가능하다. 무려 120마리의 일본 원숭이들이 서식한다고 한다. 일본 태생인 이 원숭이들은 흔히 보이는 온천에서 겨울에 몸을 씻고 아이코닉한 사진들에 등장하는 주인공이다.

사람들에게 먹이를 받아먹는 반면 (관광객들도 직접 먹이를 줄 수 있다), 이 원숭이들은 야생동물이라는 사실을 기억하자. "빤히 쳐다보지 말기" 또는 "만지지 말기" 같은 공원 측의 경고를 잘 따라야하지만 가끔씩 방문객과 원숭이가 단 몇 센치 떨어져 있는 모습도 보인다.

원숭이들뿐만 아니라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의 환상적인 경치도 즐겨보자 (저작권: Victoria Vlisides)
원숭이들뿐만 아니라 이와타야마 원숭이 공원의 환상적인 경치도 즐겨보자 (저작권: Victoria Vlisides)

교토 역에서 총 이동 시간은 대중교통 수단에 따라 35~55분 걸린다. 공원 입구는 이와타야마 (이와타산) 기지에서 조금만 올라가면 된다. 오이 강을 건넌 후에 작은 표지를 보고 그대로 따라 올라가시면 된다.

공원으로 들어가자, 저는 바로 몇 미터 떨어진 높은 풀밭에서 원숭이가 올라가는 모습을 발견했다. 이전까지 동물원 말고는 야생에서 이 동물을 본 적이 없었다. 처음에는 그렇게 가까이 있는 것이 좀 신경쓰였지만, 유리창에 갇혀있지 않고 자유분방하게 떠돌아다니는 원숭이들을 보는 것도 좋았다. 특히 약간 더 활동적인 원숭이들은 나뭇가지를 타고 산중턱으로 달려오곤 했다. 등산 자체는 꽤 쉽고 30분 정도 걸린다.

오솔길을 따라 꼭대기에는 도시와 산과 강의 경치가 보이고, 화창한 날에는 푸른 하늘이 여러분 앞에 펼쳐진다. 그리고 이전에도 언급했듯이 경치도 물론 좋지만 원숭이들에게 먹이를 줄 수 있다는 사실, 기억하자!

원숭이들은 방문객들이 먹이를 주면 막 먹어치우는 모습을 보기 십상이다. 창문 밖에 매달려 있으면서, 여러분의 손에서 음식을 바로 낚아채서 먹이를 가져간다.

방문 시간은 1-2시간 정도 소요되며, 방문자는 3월 15일부터 9월 30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입장 가능하다. 가을과 겨울의 경우, 공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산꼭대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개장한다.

거기에 도착하기

이 공원은 한큐 아라시야마 역에서 도보로 5분, JR 사가-아라시야마 역에서 도보로 15분 거리에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Victoria Vlisides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