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이 역앞 오뎅 이시다야(おでん石田屋)

겨울의 깊은밤에 뜨거운 오뎅 한접시!

Takako Sakamoto    입력

공룡이 밤낮으로 고함을 지르는 JR 후쿠이역 니시구치역앞 광장, 그 맞은편, 토요코인의 정면에"오뎅 이시다야((おでん石田屋)"가 있다. 술통들이 늘어선 가게의 입구를 통과하면 향긋한 오뎅 냄새가 가게 안에 가득하다. 카운터석에는 오뎅을 먹고 있는(일이 끝난)샐러리맨이 있고, 좌식석에는 그룹손님이 마음껏 요리를 먹고 있다. 현대풍 멋쟁이 이자카야의 정반대, 옛날부터의 이자카야이지만, 그 요리의 맛있는 것! 나오는 물건 모두 일품이며 가격도 적당하고, 부담없이 들어와 마음도 몸도 따끈 따끈해 진다. 군마 지역의 이자카야 이며, 런치 타임 AM11:00부터 심야까지 영업, 연중무휴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