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쿄(花筐) 공원 : 오카후토(岡太) 신사의 배전

6세기 전후에 일본 천황이 세운 신사

Takako Sakamoto    입력

후쿠이현 에치젠시(越前市), 봉래산(蓬莱山)기슭에 서 있는 오카후토(岡太)신사는, 천황이 에치젠 거주시(507년에 제26대 천황 즉위를 위해 에치젠을 떠나 상경하기 이전), 구즈류 강, 아스와 강, 히노 강의 치수를 바라는 천황 스스로가 건립한 신사라고 말해지고 있다(이 시대에, 한 번 강이 범람하면, 에치젠 평야는 호수로 변했다). 신사 정문은 산기슭의 도로에 접하고 있지만, 언덕에 펼쳐지는 카쿄 공원 안에서도 신사 경내에 들어갈 수 있다. 이 배전에서 돌계단을 오르면 언덕 중턱에 서 있는 미코시덴(神輿殿), 그리고 그 상부에 위치한 본전에도 도달할 수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