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치젠 아지마노엔 공원(味真野苑)의 가을

일본 가장 오래된 시집 '만엽집' 연고의 정원

Takako Sakamoto   2018. 12. 13. 입력

후쿠이현 에치젠시에 있는 "에치젠노 사토 아지마노엔(越前の里 味真野苑)"은 일본 최고(最古)의 시집"만엽집"과 이 지역(에치젠·타케후)의 깊은 관계를 기념해 정비된 정원이다(옛날 시인들은 아름다운 에치젠 지방의 노래를 수없이 읊었다). 그리고 이 에치젠(越前)은 기원 507년, 제26대 천황에 즉위한 케이타이천황(継体天皇)이 황자시대에 살았던 곳이기도 하다. 케이타이천황과 그의 에치젠시대의 연인, 테루히노마에(照日の前)와의 로맨스는, 제아미(世阿弥)작의 요곡"하나가타미(花筐)에 그려질 정도로 유명하고 정원 내에는 두 사람의 동상과 비석이 있다. 아름답게 가꾸어져 손질이 잘 된 이 정원은 사계절 내내 다양한 꽃과 식물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