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치젠 무라사키시키부 공원

겐지모노카타리 작자 연고지 공원에서 단풍을 만끽하자!

Takako Sakamoto    입력

후쿠이현 에치젠시에 있는 무라사키 시키부 공원은 겐지모노카타리의 작자연고지로 만든 공원이다. 헤이안 시대, 무라사키시키부는 에치젠 장관이였던 아버지와 함께, 이 땅에 1.5년간 머물렀다. 이 정원은 귀족들의 대표적인 주택 양식을 재현한 일본 유일의 정원으로 현지인들에게는 잘 알려진 존재지만 11월 하순의 3연휴, 단풍 시즌의 성수기인데도 내가 찾았을 때 방문객은 몇 명밖에 없었다. 후쿠이에서는 드물지 않은 일이지만, 이 아름다운 공원을 단 혼자서 독점하는 것도 불가능하지는 않다. 입장료는 무료, 절대 필견의 단풍 명소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