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마끼 소민사이

신년을 맞이하는 신토 정화축제

Malcome Larcens    입력

하나마끼 소민사이는 매년 1월 2일 고시오산 고시오 사당에서 열린다.

새해 정화의 축제인데, 모치를 만들고 지역 신토 사제로부터 축복을 받는 것으로 시작된다. 그 후 참가자들은 횃불을 들고 산을 걸어 올라와 절을 한다.

이 행사는 참가자들이 행운의 주머니를 놓고 몸싸우는 것으로 끝이 난다. 이 싸움은 한 시간 이상 지속될 수 있고 극도로 치열해서 많은 참가자들이 심한 타박상을 입게 된다. 우승자는 1년 동안 번창한다는 의미를 두고 한다. 신하나마키 역에서 불과 몇 분 거리에 있다. 하나마키 역에서 가미시 선으로도 갈 수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Malcome Larcens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