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토오하시

혼슈와 시코쿠를 스타일리쉬로 연결

Leslie Taylor   2019. 1. 27. 입력

섬민족으로서 다리가 있는 생활이란, 생명의 기반이 될 수 있다. 수많은 일본의 다리 중에서도 오카야마 현 구라시키 시의 고지마에 이르는 세토 대교는 가장 아름다운 다리이다. 세토 내해를 사이에 두고 혼슈와 시코쿠를 스타일리쉬에 묶어 두고 있다. 주변에 떠 있는 작은 섬들과 다리를 건너는 보금자리 스폿은 구라시키 시의 와슈잔 일 것이다. 관광객들은 잘 통과하지 못하는 지역이지만 훌륭한 전망을 위해 들를 가치가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Leslie Tayl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