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부시마 신사: 갈매기 섬

신화와 날개 달린 짐승의 만남

Imogen Riethmuller    입력

날씨와 상관없이 카부시마 신전에 들어가기 전에는 우산을 꼭반드시 챙겨 가세요. 하치노헤에 있는 JR 사메 역에서 도보 15분 거리에 위치한 이 신토 사원은 4만 여 마리의 검은꼬리 갈매기, 즉 "우미네코"를 번식시킬 수 있는 곳입니다. 우산이 필요한 이유는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한 것입니다. 갈매기들은 3월 초부터 카부시마 섬으로 이주하기 시작해 겨울까지 육지에 머무릅니다. 갈매기 떼는 보기에도 좋으니 꼭 구경하시길 바랍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끝없이 일본을 여행중인 일본 거주 한국인

원본의 Imogen Riethmull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