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로히게의 크림퍼프 공장

도쿄에서 가장 귀여운 토토로 크림퍼프

Jane Pipkin    입력

시로히게의 크림 퍼프 공장 (白髭のシュークリーム工房)은 도쿄 서부의 세타가야/시모키타자와 지역에 있는 귀엽고 아늑한 카페 및 베이커리이다. 일본에서 가장 사랑 받는 애니메이션 캐릭터 중 하나인 맛있는 토토로 크림 퍼프를 제공하는 이곳은 스튜디오 지브리 팬들을 위한 일본의 비밀 명소 중 하나로 여겨진다.

시로히게의 크림 퍼프 공장을 방문할 이유
시로히게의 크림 퍼프 공장은 실제로 스튜디오 지브리에 의해 공식적으로 인정받고 있다는 사실을 제외하고, 이곳은 독특한 베이커리이며 애니메 팬이시라면 확실히 찾아가 볼 만하다고 생각한다. 이 카페 겸 베이커리 주인은 사실 유명한 스튜디오 지블리의 대표 및 감독인 미야자키 하야오의 시누이로, 그들에게 토토로 테마 간식을 생산할 권리를 준다.

시로히게가 독특하게 여겨지는 이유는 다른 카페 중 어느 곳도 이곳이 선보이는 케이크만하지 않기 때문이다. 이 카페에 들어설 때 마치 이웃집 토토로의 마이와 사츠키의 세계로 들어가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토토로와 그의 친구들의 멋진 세계로 여러분을 환영하면서, 아주 따뜻한 느낌을 받게된다.

이 카페에 들어설 때 마치 토토로의 세계로 들어가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Photo: Jane Pipkin')
이 카페에 들어설 때 마치 토토로의 세계로 들어가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Photo: Jane Pipkin')


시로히게의 크림 퍼프 공장 내부

공장 안으로 들어가면 아래층에 있는 베이커리까지 가서 집에서 만든 토토로 테마 쿠키와 기타 선물용으로 구입할 수 있는 상품들을 선보인다. 러블리하고 오리지널한 간식거리는 다른 곳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바로 이곳에서 판매된다.

위층으로 가시면 편안하고 분위기 있는 카페에 들어가 쉬면서 휴식을 취하고, 크림 퍼프를 즐기면서 친구들과 시원한 오후의 차를 마실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토토로 크림 퍼프와 함께 다양한 파스타 요리를 제공하는 TOLO Coffee & Bakery이라는 곳이다.

토토로 크림 퍼프 (Photo: AtcharaKomsai / Shutterstock.com)
토토로 크림 퍼프 (Photo: AtcharaKomsai / Shutterstock.com)


이 크림 퍼프 자체는 500엔인데, 오리지널하곡 독창성에 점수를 주자면 꽤 괜찮은 가격이다. 크림 퍼프 공장의 웹사이트는 여러분이 어떤 맛의 크림 퍼프를 좋아하는지, 그리고 (수요가 많기 때문에) 주문 수량 개수를 미리 예약을 해 달라고 요청을 해야한다는 점을 강조해야 한다.

웹 사이트가 일본어로 되어 있고 연락처도 일본어이므로 해외 방문객일 경우 이 과정은 복잡할 수 있다. 하지만 나는 예약을 하기 위해 며칠 전에 카페에 들어가는 것이 가능할 거라고 생각한다. 그렇지 않으면 그들이 어떤 기회에도 크림 퍼프를 충분히 먹을 수 있지만, 카페의 인기를 고려해 미리 예약하는 것이 항상 최선의 시나리오다. 어느 날 오후 일본인 친구와 아무 계획없이 (물론, 예약하지 않고) 방문하려고 했다. 친구가 오후 2시쯤 전화를 걸었을 때 크림 퍼프는 이미 다 팔렸었다.

맛에 대해 설명해 드리자면, 커스타드, 초콜릿 그리고 카라멜 바나나 세 가지 옵션이 주어진다. 결국 친구 두 명과 함께 이곳을 찾았는데, 한 명은 일본에 처음 와서 각각 한 가지 맛을 보았는데 모두 맛있었다. 단지 문제는 그들이 너무 귀여워서 첫 한입을 먹기가 어려웠다는 점!

나와 친구는 15분 동안 이 미적인 케이크의 좋은 사진을 찍으려고 애썼다. 일본의 다른 식당들과 마찬가지로, 서비스도 훌륭합니다. 직원들도 매우 친절하다.

시로히게 크림 퍼프 공장에서 무엇을 기대하면 좋을까?

<iframe width="334" height="188" src="https://www.youtube.com/embed/cDhzuIpiVk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크림 퍼프 공장은 놀라운 경험이었고 스튜디오 지브리의 공식 박물관 자체만큼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았기 때문에 일본에 처음 오는 사람에게 특히 좋다고 생각한다. 독특한 위치와 컨셉으로 시부야/시모키타자와 지역 근처에 계신 분들은 꼭 이곳에 꼭 들러보시길 바란다!

거기에 도착하기

시로시게는 세타가야다이타 역(오다큐 선)의 북동쪽으로 도보 2분 또는 시모키타자와 역(오다큐 선, 게이오-이노카시라 선)에서 남서쪽으로 도보 7분 거리에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Jane Pipkin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