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의 음식 샘플 워크샵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현실적인 식품 복제품을 만드는 기술

Piti Koshimura   2018. 11. 10. 입력

일본에서는 음식 샘플은 너무 현실적으로 만들어져 있어 보는 것만으로 군침이 돈다. "쇼쿠인 삼푸루"의 기술은 일본의 전후 경제 성장기에 인기를 끌었던 100년 전통의 일부이다.

오늘날 이 음식 모델들은 모든 종류의 음식점에서뿐만 아니라 기념품으로 판매되는 미니어처 모형에서도 볼 수 있다.

음식 샘플 강사 오구라 마이카가 야코토리 복제품 작업을 하는 모습을 보는 것은 인상적이었다. 그녀는 약간 불에 탄 셀러리 조각과 치킨 미트볼의 한 종류인 츠쿠네 볼 사이에 있는 레어소스 과다와 같은 작은 세세한 것들을 재현하는 데 예민하다고 한다.

이 과정에 사용되는 모델들을 만들기 위해서, 공예가들은 실물을 실리콘에 담근다. 맛있어 보이는 츠쿠네 모델 제작을 우려한 미카산은 카마쿠라에 있는 특정 가게에서 야키토리를 샀는데, 그곳에서 그녀는 다른 곳보다 더 좋아보인다는 것을 알았다.

미카는 도쿄에서 워크숍을 열고, 관광객들은 이 '독특한' 예술에 대해 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게 워크숍을 연다.

예약은 Airbnb: https://www.airbnb.com/experiences/35924

Piti Koshimura의 동영상
JapanTravel 멤버
Andrew Choi의 번역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