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와리테이의 벚꽃

따스한 봄 산들바람에 흩날리는 꽃잎

Cathy Cawood    입력

케이한 야와타시역 (京阪八幡駅)근처에 2개의 강을 나누는 제방이 있다. 세와리테이 이다. 여기는 지금까지 내가 방문한 어떤 꽃구경 장소 보다도 우수하고 멋진 장소다. 물론 때마침 내가 나간 날의 조건이 완벽했을지도 모른다: 상쾌한 날씨, 훌륭한 동료, 맛있는 도시락, 그리고 아름답게 피어있는 만발한 벚꽃이다. 나보다 이나 운이 없었다고 해도 제방 상류에서 1.4km에 이르는 벚나무 가로수는 그저 보기만 해도 멋지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Cathy Cawo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