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사가노 "오타기 넨부츠지"를 가다~ 인왕문에서 경내로

황폐에서 벗어난 안락의 성지

Shozo Fujii    입력

교토·사가토리이모토의 오타기 거리에서 기요타키 쪽으로 걸어간다. 첫뻔째 토리이에서 5분 정도로 오타기지에 도착한다. 천태종, "오타기 넨부츠지"가 통칭이다. 인왕문을 지나, 관람료 300엔을 내고 경내로 완만한 비탈길을 오른다. 왼쪽의 경사면에 나한상이 허공을 바라보고 있다. 오타기지의 경내에 있는 건물은 원래 야마시로국 오타기 군에서 개기되어 건립된 것을 다이쇼 11(1922)년에 이 사가 토리이모토에 옮겨 세운 것이다. 황폐화된 아타고지의 부흥을 기원하여 천2백 나한상이 초인의 참배자에 의해 쇼와 56 (1981)부터 봉납되어 헤이세이 3 (1991)년에 낙경법요가 이루어졌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Shozo Fuji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