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식 레스토랑"기요야스테이(きよやす邸)"

가마쿠라 프린스 호텔 내의 세련된 일식 레스토랑

Takako Sakamoto    입력

가마쿠라(鎌倉)여행 첫날 폭풍우를 만났다. 밤늦게 JR 가마쿠라역에서 택시로 15분 정도 소요되는 가마쿠라 프린스 호텔에 도착했는데, 이 호텔 도보권 내에 가게는 없고, 밖은 폭풍이다. 역 앞에서 처럼 떠들썩함을 떠나서, 조용한 휴일을 보내고 싶은 사람들에게는 안성맞춤이지만, 식사라면 이야기는 다르다. 그러다 망연자실하던 나를 구해 준 게 이"기요야스테이(きよやす邸)"였다. 호텔내 유일한 일식집으로 폭풍우와 싸우며 내점했지만...(대지내이지만 별채인 것이다). 그 보람은 있었다, 굉장히 맛있었던 것이다! 소식가인 나치고는 드물게 나온 음식을 남기지 않고 모두 먹었다, 더 먹으까 망설였을 정도이다. 이 레스토랑, 롯뽄기에 본점이 있다. 가마쿠라까지 오는 것이 힘든 사람은 도쿄도 내 에서도 이 맛을 즐길 수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