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쿠라쿠지 역 앞의 사진가들

에노덴선로에 무리지어 있는 수수께끼의 사진가들

Takako Sakamoto    입력

금년 2월 하순, 나는 가마쿠라 에노덴 "고쿠라쿠지역"앞에 있는 고쿠라쿠지에서 사진을 찍고 있었다. 그런데 왠지 뒤에서 소리가 났다, 카메라 셔터를 바삐 누르는 소리다. 뒤돌아보니 어디에선가 찾아온 사진가들이 많은 무리를 이루고 있다. 에노덴 철책에 문자 그대로 붙어 있는 것이다.그때 마침 고쿠라쿠지 안으로 들어갈까 말까 망설이고 있던 나는 즉결했다. 절에 참배하는 것보다 이 사진가 군단의 동정을 파악하는 것이 훨씬 재미있다! 아무래도 이 군단, 터널에서 나오는 전철을 기다리는 것 같았다. 도로에 주저앉는 사람도 있고, 무엇인가 역원과 담판하고 있는 사람도 있다. 사실 그들이 무엇을 찍고 싶었는지 아직도 불 명확하지만, 그들이 열혈 사진가군단이었음은 틀림없어!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