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마쿠라 쓰루오카 하치만구

그 다양성에 매료되어

Josef Diermair    입력

가마쿠라를 방문할 때마다 내가 찾는, 마음에 드는 사진 촬영지가 있다. 쓰루오카 하치만구이다. 교토의 장대한 신사들에 비하면 작지만, 활기차고 매력적인 이 신사에서는 결혼식, 막간에 상연하는 희극, 활마술 등 특별한 행사를 많이 열고 있다. 지역 관광안내소에서 개최 이벤트를 체크하고 나서 떠나자. 그런데, 훌륭한 사진을 찍고 싶다! 라고 하는 사람은 아침밥 등을 유창하게 먹고 있을 때가 아니라, 깨어나면 바로 출발이다. 나는 항상 아침 5, 6시에는 도착한다. 해질 녘이면 저녁은 참고 석양을 촬영하자. 어떻게 뛰어난 사진가가 하루 한 끼밖에 먹지 않는지 그 이유를 알 만하다. 농담이지만 아침은 빠를수록 좋다는건, 거짓말이아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Josef Diermai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