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코의 역사

1400년 전에 세워진 도시

Tomoko Kamishima    입력

닛코에 있는 다이야 강의 흐름을 넘어서 난타이산 (2486m)을 성공적으로 등반한 최초의 사람은 쇼도 신부였다고 한다. 767년에 그는 닛코에 작은 절을 짓고 산에 종교적 엄격함 속에서 살았다.

1616년에 위대한 도쿠가와 이에야수는 시즈오카에서 죽었고 그 다음해에 닛코에 묻혔다. 닛코에 있는 그의 무덤에서, 이야수는 수도인 에도를 지켰다.

1636년 이야수의 손자인 이미쓰 (세 번째 쇼군)는 도쇼구를 훨씬 더 크게 재건했다. 이 곳은 많은 멋진 건물들과 수많은 아름다운 조각들로 이루어져 있다. 1653년 타이유인의 멋진 건물들은 이미쓰의 묘지로 지어졌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일본 여행중

원본의 Tomoko Kamishima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