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치 사원과 폭포

세계문화유산: 구마노 코도 #2

Tomoko Kamishima    입력

구마노 코도는 구마노 산맥을 가로지르는 고대 도로와 오솔길이다. 구마노 지역 전체은 지정된 세계 문화 유산이다. 천 년 이상 동안 순례자들은 일본 전역에서 온, 사회 각층의 사람들, 연령대, 성별에 상관없이 구마노를 순례했다. 그들은 그들이 구마노 지역에 들어가 그들의 영혼을 정화시키고, 그리고 나서 이 세계로 다시 들어가면서 죽을 것이라고 믿었다.

구마노의 3대 신전 중 하나인 나치 신사는 미래의 누군가와 새로운 관계를 만들고자 함으로써 그들의 삶을 개선하기를 희망할 때 오는 곳이다. 그들의 영혼이 완전히 정화되고 축복 받을 하야타마 신사에서 정화된 후, 그들은 다음 날 나치 신전을 방문한다. 수세기 동안 사람들은 그들의 삶을 '재개'하기 위해, 어려움을 겪을 때 기도하기 위해 이곳에 오는 경향이 있었다. 나치 신사와 세이간토지 사원는 이 유명하고 신성한 폭포 아래에서 금욕적인 행위를 하는 신성한 장소였다. 하지만 요즘, 나치 사원으로의 쉬운 출입이 그것을 그림 같은 관광지로 변화시켰는데, 이건 주로 새로 건축된 3층 탑과 폭포를 사진 찍을 수 있는 기회 때문이었다고 한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Tomoko Kamishima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