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마나코 벤텐 리조트 "디 오션"

내 기억 속에 남는 독특한 호텔

Elena Lisina    입력

나는 일본에 가면 많은 호텔에서 묵는다. 나는 가능한 한 많은 장소를 보고 싶어, 호텔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지 않고 돈을 낭비하는 것도 좋아하지 않는다. 나는 보통 어느 하루 산책한 후에 휴식을 취하려고 온천 시설이 있는 저가 호텔을 찾으려고 한다. 또한 지하철이나 기차역에서 멀지않게 쉽게 접근 가능한 호텔에 최대한 머무르려고 노력한다.

내가 묵었던 모든 호텔들이 깨끗하고 편안했다는 것은 인정하지만, 내 기억속에 남은 호텔은 거의 없다. 그러나 벤텐지마에 있는 하마나코 벤텐 리조트 "디 오션"은 다르다. 남미 스타일로 장식되었어도 일본 전통에 맞추어 지어진 호텔이 바로 "디 오션"이다. 내 방 창문에서 호수 그리고 바다까지의 경치는 정말 아름다웠다.

호텔에서 바다까지 걸어갈 수 있고, 4월 초에는 해변에 사람이 거의 없지만, 여름에 머물기에 좋은 장소라고 생각한다.

이 호텔은 3성급 숙박시설엔 에어컨과 무선인터넷, 커피바 및 레스토랑이 포함되어 있다. 하마나코 벤텐 리조트 "디 오션"의 모든 객실들은 좌석 공간, 차와 커피 제조 시설 그리고 냉장고를 특징으로 한다. 욕실에는 욕조와 샤워기가 있고 헤어 드라이어도 포함되어 있다. 밤이 되면 투숙객들은 라운지 바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Elena Lis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