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스카이다이빙하기

다른 시점에서 일본의 풍경을 보자

Tiffany Ross    입력

혹시 여러분의 친구들과 가족 모두에게 자랑할만한 신나는 체험을 원하시는가? 일본의 아름다운 풍경을 3,800미터에서 보는 것은 어떨까? 모험과 스릴을 추구하는 사람들, 도쿄 스카이다이빙 클럽에서 아드레날린을 느껴보자.

도쿄 스카이다이빙 클럽에 연락하여 예약한 후(가급적으로 원하는 점프 날짜보다 일주일 이상 먼저), 이름, 나이, 키, 몸무게 등 개인 정보를 알려달라는 요청을 받게 된다. 기본 탠덤 점프(3만2000엔)와 핸드카메라를 이용한 탠덤 점프(총 4만엔) 또는 카메라맨과의 탠덤 점프(총 4만8000엔) 중 어느 것을 선호하는지도 질문받는다. 핸드 카메라 옵션은 점프 전과 점프하는 동안 비디오만 찍고 카메라맨 옵션은 비디오와 사진을 찍는다.

도쿄에서 스카이다이빙을 한다는 뜻을 담은 단체임에도 불구하고 실제 미팅 장소는 혼다 공항이라는 사이타마의 민간 비행장에 있다. 오케가와, 카와고에 역이나 혼카와고에 역에서 오는 버스나 차로 접근할 수 있다. 일단 여러분이 동의서를 작성하고 점프 전과 점프하는 동안 해야 할 다른 입장을 설명하는 간단한 강의를 듣게 되면, 여러분의 강사가 와서 여러분이 준비를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많은 강사들이 영어와 일본어를 유창하게 구사할 수 있고, 게다가 유머 감각도 뛰어나다!

일단 여러분의 스카이다이빙 장비를 강사가 철저히 검사한 후, 여러분은 점프할 다른 사람들과 함께 비행기로 갈 것이다. 약 3,800미터 고도에 도달한 후에, 문이 열리며 이제 뛰어내릴 시간이 왔다! 강사가 마지막으로 모든 것을 한 번 더 점검할 테니 걱정할 필요가 없다. 전에 경험하지 못한 것처럼 경치를 즐겨보자! 자유낙하 자체는 약 1분이며, 운이 좋으면 구름 속을 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될 것이다. 강사가 낙하산을 푼 뒤 숨 막히는 일본 시골 풍경과 함께 지상으로 내려오는 여유로운 하강을 즐길 수 있다.

착륙 후, 여러분은 미팅 스팟으로 다시 이동하게 되며 비디오 또는 사진이 있는 당신의 SD 카드를 받을 것이다. (핸드 카메라나 카메라맨 옵션을 선택한 사람들의 경우) 당장 동영상을 보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동영상을 볼 수 있는 방이 있지만 SD 카드를 집으로 가져가는 것만으로 기쁜 일이다. 전체 체험은 약 2시간이 걸리지만 이런 기억은 평생 지속되지 않을까 싶다.

중요한 점:

  • 편안하고 몸에 맞는 옷을 입고, 꽉 묶이는 운동화를 신자.
  • 고글, 점프슈트 등이 제공되지만 갈 때는 굳이 점프슈트를 입을 필요가 없었다.
  • 안경과 콘택트는 착용 가능하지만 콘택트렌즈를 권장한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끝없이 일본을 여행중인 일본 거주 한국인

원본의 Tiffany Ross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