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다이 공항에서 JR 센다이역으로 여행

기적적으로 부활한 도호쿠 주요 공항

Takako Sakamoto    입력

도호쿠의 주요 공항인 센다이 공항은 비교적 새로운 모던한 공항이다. 2011년 3월 11일, 관동과 도호쿠지방을 덮친 대지진과 해일에 의해 이 아름다운 유선형의 터미널 빌딩은 옥상 근처까지 수몰되었다. 그러나 미국 공군의 신속한 구조, 그리고 그 후의 일·미 양군에 의한 구원 활동에 의해, 센다이 공항은 해일로부터 약 1개월 후의 2011년 4월 13일, 기적적인 단기간으로 영업을 재개했다. 이 구호활동은"친구작전"으로 불린다. 공항에서 JR 센다이 역에는 전철로 한번, 30분 정도의 거리이다. 공항과 공항역은 직결되어 있으므로 안내판대로 걸어 가면 단 몇 분만에 역에 닿는다. JR 센다이역까지의 운임은 어른 630엔이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