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시카와 식물원

도쿄의 삼림

Takane Shoji    입력

통행인으로 붐비는 교차로, 빛나는 네온 라이트, 이것이 약동하는 수도 도쿄의 전형적인 이미지다. 이런 곳에 녹색이 있을 리가 없지 하고 생각하고 있는 당신, 잠시 기다려 주셨으면 한다. 고대의 나무들과 다양한 식물이 삶을 구가하고 있는 곳이 도심에도 있다. 도쿄 분쿄구의 코이시카와 식물원은 도쿄 대학, 대학원 물리학계 연구과에 의해 운영되어, 여기에서는 아마 가장 버라이어티가 풍부한 식물들 -- 수령 150년의 노목부터, 가끔 살아있는 화석이라고 불리는 종류까지 생식 하고 있다. 놀랍게도 이곳에 오면 산악지대의 숲에 있다는 생각이 든다. 도쿄의 콘크리트 정글에 염증을 느끼고 있는 당신, 꼭 코이시카와 식물원에 가 보자.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ne Shoj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