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다 묘진 사원

결혼식과 벚꽃과 함께 보낸 주말

Larry Knipfing    입력

칸다 묘진 사원의 역사는 거의 130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지만, 주로 지진과 화재 때문에 여러 번 재건축되었다. 이 지역 땅은 일본에서 가장 비싼 곳 중 하나로 알려져 있지만, 여전히 친근한 이웃 동네 사원처럼 느껴진다. 오차노미즈 역에서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내가 방문했던 날은 결혼식도 치르는 중이었고 벚꽃도 활짝 피어, 정말 운이 좋았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원본의 Larry Knipf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