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조죠지(増上寺)

당당한 도쿄 타워를 뒤로하고

Larry Knipfing    입력

저는 1년에 몇번이고 좋아하는 절을 찾아가 바뀌는 계절을 즐기고 있습니다. 그 중에 하나가 조우죠우지(増上寺)사찰 입니다. 겨울의 마지막에는 매화나 이른 벚꽃에 이끌립니다. 사찰 근처를 여러 개의 전철이 있어서 교통편은 좋습니다. 인상적인 아름다운 오지죠사마(お地蔵さま), 사찰에서 울려 퍼지는 불경을 읽는 소리, 언제나 변함없이 버젓이 솟구치는 도쿄타워를 앞두고 도쿄에서 가장 운치 있는 사찰이라 할 수 있습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1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Larry Knipf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