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레의 전당 동경문화 회관

일본 최고의 클래식 오페라 발레 전문 홀

Takako Sakamoto    입력

"음악의 전당"이라고 불리는 도쿄문화 회관은"일본에 오페라와 발레도 상연할 수 있는 본격 클래식 홀을"이라는 바램을 받아들여, 1961년 창설된 클래식 콘서트홀이다. 다른 새로운 홀과 비교했을 때 조금 오래든 감은 있으나 아직도 음악, 그리고 발레의 전당으로서 여전하다. 우에노 공원내, JR 우에노역 앞에 위치하고 있으며, 매월 다양한 클래식 음악, 오페라, 발레 콘서트 등을 개최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다른 재팬 트래블 기사를 참조하시기 바란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