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미코치 카파바시 다리

사람이 너무 많아서 카파를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Tomoko Kamishima    입력

카파 바시 다리는 카미코치에서 가장 번화한 곳으로, 유명한 시부야 교차점처럼 느껴질 때도 있습니다. 사람들은 항상 왔다갔다거리고 다리 가까이에서 또는 사진을 찍고 하이킹 중 잠시 휴식을 취했다가 아름다운 풍경을 즐기며 앉아있습니다. 그러나 밤이 되면 고요한 침묵이 찾아옵니다.

낮과 밤 사이 카파바시 다리에서 신비로운 순간을 느꼈습니다. 저자 아키타가와 류노스케가 쓴 "카파"에는 이 다리 근처에 카파 (물의 정령)가 나타난다고 합니다. 저는 다리 옆에 있는 호텔에 머물면서 카파를 발견하기를 기다렸습니다. 결국 저는 3일 동안 카파를 찾아다녔지만 이 비디오에서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끝없이 일본을 여행중인 일본 거주 한국인

원본의 Tomoko Kamishima

코멘트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