료마를 찾아라 4: 료마의 묘

사카모토 료마가 동지와 함께 잠든 무덤

Takako Sakamoto    입력

사카모토 료마, 일본인에게 끊임없이 사랑받는 이 시대의 말기의 히어로는, 메이지 유신 한 달전의 1867년 12월 10일, 교토 오미야에서 암살되었다. 공교롭게도 이날은 료마 31세의 생일이었다. 암살자는 막부의 경찰들이었다고 하지만 진실은 여전히 수수께끼에 싸여 있다. 료마는 절친한 친구, 그리고 동지였던 나카오카 신타로(료마와 함께 암살되었다)와 함께 교토 영산호국신사(교토 료젠고코쿠신사)내 묘역에 안장되어 있다. 일본사의 일대 격동기막부에 메이지유신을 완수하기 위해 낙명한 많은 시사들이 이 묘지에서 잠들어 있다. 묘지로 가는 방법은 별도의 기사 "료마를 찾아라"를 참조해주기 바란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