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 사가노 "노노미야 신사"

연애 성취와 자식 안산 신사

Shozo Fujii    입력

교토 사가노에 있는 "노노미야 신사"는 천황의 자녀가 이세신궁의 재왕(이세신궁에 봉사한 미혼의 여자 황족)이 되기 위해 신에게 다가갈 준비로 노노미야가 사가노에 있었던 이유로 이름을 얻었다. 사가 천황의 대로부터 그 노노미야는 현재의 노노미야 신사의 위치에 고정했다. 그 재왕의 관직도 고다이고 천황 때, 폐지가 되어 노노미야 신사는 쇠퇴의 길을 걸었으나, 에도시대 나카노미카도 천황의 지시에 의해 재흥되었고, 이래 오늘도 황실의 두터운 숭경을 받고 있다. 신사 입구의 토리이는 "쿠로키노 토리이"라고 하며, 수피가 붙은 그대로의 상수리나무로 만든 토리이이며,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토리이 형식이다. 연애 성취와 자식 안산의 은혜가 있다고 해 젊은 여성 참배객들로 붐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Shozo Fujii